우리집 85세!! > 익명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익명게시판

우리집 85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댓글 2건 조회 354회 작성일 20-11-18 18:53

본문

소독하러 온 여자한데 이쁘다고 성희롱하더만요. 

창피해 죽는 줄..

본인이 멀 잘못하는지 모름.

본인이 사람 다 떠나게 만들어서 친구하나 없음.

식구인 저도 정말 싫습니다.

엄니 제사때 제 이름을 똥개 부르듯 부르는데

진짜 기분 엄청 나빴어요. 내가 지 시다바리인줄 아나봅니다.

추천2

댓글목록

익명의 눈팅이9 작성일

85세면  조금만 더 참으시라면 위로가 될런지...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3 작성일

제사 참힘들죠..

좋아요 0
Total 2,565건 1 페이지
익명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2433 5 11-07
2564
그너미 왔다 댓글14
익명 396 9 05-13
2563
사랑. 2 댓글21
익명 546 11 05-12
2562 익명 434 14 05-12
2561 익명 733 17 05-12
2560 익명 293 10 05-12
2559 익명 156 3 05-12
2558 익명 226 3 05-11
2557 익명 1092 16 05-11
2556 익명 133 2 05-11
2555
연변말을 댓글2
익명 159 2 05-10
2554 익명 289 5 05-10
2553 익명 140 1 05-10
2552 익명 200 5 05-08
2551
어버이날 댓글4
익명 235 3 05-08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299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