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85세!! > 익명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익명게시판

우리집 85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댓글 2건 조회 243회 작성일 20-11-18 18:53

본문

소독하러 온 여자한데 이쁘다고 성희롱하더만요. 

창피해 죽는 줄..

본인이 멀 잘못하는지 모름.

본인이 사람 다 떠나게 만들어서 친구하나 없음.

식구인 저도 정말 싫습니다.

엄니 제사때 제 이름을 똥개 부르듯 부르는데

진짜 기분 엄청 나빴어요. 내가 지 시다바리인줄 아나봅니다.

추천2

댓글목록

익명의 눈팅이9 작성일

85세면  조금만 더 참으시라면 위로가 될런지...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3 작성일

제사 참힘들죠..

좋아요 0
Total 2,061건 1 페이지
익명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1992 5 11-07
2060 익명 67 0 10:08
2059 익명 171 1 11-24
2058
... 댓글6
익명 232 6 11-24
2057 익명 302 5 11-23
2056 익명 305 3 11-23
2055
어디로.. 댓글11
익명 271 1 11-23
2054 익명 171 1 11-23
2053
슬픈 현실 댓글4
익명 200 4 11-23
2052 익명 233 3 11-22
2051 익명 264 4 11-21
2050
김장 댓글4
익명 203 1 11-21
2049 익명 251 3 11-20
2048 익명 570 1 11-19
2047 익명 266 6 11-19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204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