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이 고달파 > 60대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60대 게시판 인기 게시글

60대 게시판

삶이 고달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유있는참견 댓글 4건 조회 500회 작성일 19-09-26 11:08

본문

월초에... 문득 어금니 한쪽이 찬거만 닿으면 시리고 찌릿~한 통증이 느껴져

상담을 했더니

일단 잇몸치료 해보고, 신경치료도 하겠다기에 

-그러마~ 했다.


첫 방문에 마취하고 치료 받았는데 마취가 점점 풀리자 심상찮았다.

-첫 날이니 그러려니 하고 참았지


두번째 방문이 월요일.. 약만 갈아넣었다는데 또 아팠다.


오늘이 세번째... 

'아플겁니다. 참지 말고 '아~~' 소리지르세요.' 말씀하시는데

'설마 날 죽이기야 하겠어?' 하면서 속으로 숫자를 세었다.

천천히  백까지 세면서 꾹 참아보려 맘 먹었다.

콕~찌르는 통증이.... 아~~ 

몇까지 세다 멈췄는지도 기억이 안난다.



엉엉... 속으로 울면서 

후회가 들더라.

'차라리 시린걸 참을걸..... ' ㅠ ㅠ

추천1

댓글목록

보민2349 작성일

요즘 애들이 다 충치가 다  있듯이 제 아들도 어릴떄 충치치료를 자주 다녔는데
갈적마다 어리광을 피우드라구요 초등떄..  그래서 제가 남자는
어디가서든 씩씩하고  용감히 굴라고  엄히 얘기했지만..  ㅋ
막상 제가 이가 안좋아 치과을 다녀보니  울 아들 한테 그런말 했던게
미안하드라구요..    위로란 단어를 차고 넘치게 보내드립니다...

좋아요 0
초로미 작성일

치과 치료가 원래 그라요~~
차라리......참았으면 목돈 들어갑니다.....ㅋ

좋아요 0
이유있는참견 작성일

오늘은 아프니까..
위로를..... 응?

좋아요 0
초로미 작성일

위로 시러요~~ㅋㅋ
저 그래 참다가 목돈들여 치료받았음요.
엄무참조!!!ㅎㅎ

좋아요 0
Total 260건 1 페이지
60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60
이따가~ 댓글2
제비꽃 188 3 03-30
259
찬비 댓글6
이유있는참견 814 2 10-02
258
작년에... 댓글2
이유있는참견 589 4 10-02
257 이유있는참견 753 7 10-01
256 이유있는참견 644 2 09-26
255 이유있는참견 552 6 09-26
열람중 이유있는참견 501 1 09-26
253
슬슬... 댓글3
이유있는참견 410 2 09-24
252
고백 댓글4
이유있는참견 539 4 09-23
251 이유있는참견 606 4 09-22
250 이유있는참견 340 2 09-20
249
가을엔... 댓글2
이유있는참견 313 2 09-20
248 이유있는참견 365 3 09-20
247 이유있는참견 425 4 09-17
246 만주벌판 395 1 09-08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112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