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가운 빗방울 > 60대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60대 게시판 인기 게시글

60대 게시판

차가운 빗방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엄마사랑해요 댓글 3건 조회 166회 작성일 20-09-16 09:44

본문

아들 출근 배웅하고 있는데


차가운 빗방울 떨어진다


상큼하다


어젯밤 외할머니 위해 기도 했단다


고맙다


요즘 회사 다니느라 힘들텐데


남푠에겐 말 안했다


한번 말했다가 얼마나 보이콧을 당했는지 아직도 끔찍하다


어젠 포도 야구르트 갖다 줘야 하는데


죽는 줄 알따


무섭다



가까이 가기도 말이다


서슬 퍼렇고 웬노미 괴성 질러대든지


그냥 당분간 소리없이 조용히 지낼까 하묘


글쎄다


목소리가 보이스칼라 상당히 큰데


마치


화통 삶아먹은 것츠럼 기차소리 같다


힘 좋으묘


나는 그럴 때마다 깜짝 놀라서 움찔 한다


심장마비


애시당초 약한 심장 더 악화된다


근데


수십년 소리 지르지 말라 말했지만 못 고친다


그러다 보니 난 좀 목소리 큰 사람 우렁찬 남자 힘 센 남자들을 경멸한다


신경성노이로제


솥뚜껑


보기만 해도 놀란다


조용한 남자랑 한번 살아보고 싶다



아임미닷 


남자라면 질린 사람이니까


차가운 비가 넘 청량했다


이순간 그 것 만으로도 위안이 되묘


굿


읽어주심에 감사하무므니다


^~':;.,;:':;.,.,;/,.;/,.;:'


비오네효 &






추천3

댓글목록

엄마사랑해요 작성일

언어의 힘 대단한 것 같다

좋아요 0
엄마사랑해요 작성일

이빤 안나오시묘 갸우뚱 하다눙 /

좋아요 0
엄마사랑해요 작성일

sleeping

좋아요 0
Total 285건 1 페이지
60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85
졸립다 댓글5
엄마사랑해요 176 0 09-26
284 엄마사랑해요 98 0 09-26
283
왕따설 댓글5
엄마사랑해요 233 1 09-25
282 엄마사랑해요 134 0 09-22
281 엄마사랑해요 128 0 09-22
280 엄마사랑해요 92 1 09-21
279 엄마사랑해요 130 2 09-21
278 엄마사랑해요 257 3 09-20
277 엄마사랑해요 180 0 09-18
276
사진들 댓글1
엄마사랑해요 205 1 09-18
열람중 엄마사랑해요 167 3 09-16
274
실체 댓글1
기억은상실이다 203 0 09-08
273 기억은상실이다 133 0 09-08
272 기억은상실이다 322 0 08-18
271
뎁혀짐 ~ 댓글2
꿈꾸는 368 0 08-06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163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