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부자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물부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빵썸녀패닝 댓글 3건 조회 250회 작성일 20-10-27 20:36

본문

물 ㅅㅣ켜 먹은지는 십년 훌쩍  넘었시야

이십년 좀 안돼부렀지 아마

뭐 흔한기 삼다수라고  동네에 대리점인지 뭔지 있어서

시키면 바로와야


저것이  칠만팔천원 어치인디

여름에 보니  두달 먹고  지금은  두달반정도 무글거 가트야


2리터드리 6개가 한묶음으로 열개 작은거두박스 시키믄

아덜이 오며가며 나갈 때 작은거 갖고 나가고

손님오믄 작은거 내놔서 편코 좋드라고

물론 컵은 따로 챙겨야  얼음 넣은 컵!


저걸 운동갔다오니 현관밖에  쌓아놔서 혼자 두개씩 나르느라

팔이 후들거리드라고


내가 무건거 어깨에는 잘 짊어지는디야  드는 걸 모뎌

및날미칠 팔떼기가 쑤셔오거든야

아마 낼 아침이믄  좀 쑤실랑가 몰러야


물을 시키는 이유


첫째도 둘째도  ㅋㅋ

정수기 필터 갈기싫어서야


내 전에 월풀 냉장고에 딸린 정수기 썼는디야

이기 모든 기사가 남잔디 말이다?


으느날  기사 아저씨 나가시고 문을 안잠갔어

그때는  울 집이 버튼키가 아니라  카드키 였는디

그날 뭐가 에라가 났는지 안잠겼었나바야


기사 아좌씨  나가고 나자   나 혼자라

바로 장실 들가 변기에 앉았고

장실문도 열너있었는디


아 ㅅㅂ 현관문이 열리더니 아저씨가 들오는겨

내 식겁해가 소리지름서   장실문을 쾅 닫고

왜왔냐고 소리를 지르니까 몰 놓구갔다는겨


ㅅㅂ넘이   다시오믄 현관벨을 눌러야지 것도 안하고

벌컥 열고 들오는 ㅁㅊㄴ여


내 그 날로  정수기 끊고야

바로 삼다수로 궈궈


내는 말이다?

누가 시방도 에에스 온다믄  아조 신경이 쓰여이ㅏ

택배도 글코  ㅋㅋ


그 날 을마나  부끄럽고 짱나고 겁이났었던지  ㅠㅠ

내 시방가트믄  아잉~~~멀라잉~앙!50481b43dd880196991e9cc8c134b792_1603798555_826.jpg 


노래는 울 빵이 좋아하는거~~~~♡럽 럽

추천6

댓글목록

빵이빵소이 작성일

온전한 날이 하루도 없어요~ 큭

노래 땡쓰얼랏~ ㅎㅎ

좋아요 0
K999 작성일

난 1주일씩 시키는데 ..
물도 오래두면 찝찝혀서...

한꺼번에 너무 많이 시키는것 아니여요~?

좋아요 0
타불라라사 작성일

삼다수 2리터 여섯 개 번들 들면 손바닥이 아퍼서 영 ㅡ;ㅡ

좋아요 0
Total 4,788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6434 10 02-12
4787 여수 6 0 20:09
4786 나빵썸녀패닝 378 7 09:11
4785
김장 댓글15
무늬만쎈언니 398 4 11-24
4784 공수거 526 4 11-24
4783 박목사 184 1 11-24
4782
두손모아 댓글2
나빵썸녀패닝 257 6 11-24
4781
아놔 ㅋㅋ 댓글2
나빵썸녀패닝 229 6 11-24
4780
미친다 댓글6
강나루 409 3 11-24
4779
미란다 댓글3
이쁜달 316 5 11-24
4778
밤새...... 댓글20
강나루 489 2 11-24
4777
손달아 댓글5
강나루 321 4 11-24
4776
냉무 댓글11
이쁜달 245 3 11-24
4775
흐미 ㅋㅋ 댓글7
나빵썸녀패닝 329 7 11-23
4774 나빵썸녀패닝 186 4 11-23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215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