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송이 2능이 3싸리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1송이 2능이 3싸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타불라라사 댓글 0건 조회 348회 작성일 22-09-22 11:07

본문

(지방에 따라서 다른데 ᆢ 

1능이 2송이 3싸리라 하기도

한다. 이외 더 비싼 버섯 수두룩)


더러 송이 모양새와 밤꽃 냄새가

Y담 소재가 되기도 한다.


싸리버섯은 독소가 있다고 듣긴

들었다. 해주면 먹는다. 어련히

알아서 해주겠지.


마이클 폴란인가(곰곰) 쓴 "잡식동물의

딜레머"를 읽고 약간의 관심이

생겼다.


버섯은 달과 연계가 깊고 아직

장어처럼 생태계가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는 정도.


큰 버섯은 수킬로 정도나

지하에 암약한다고.


산불이 난 다음해 고싸리가 많이

핀다는 것도 역시 이 책을 통해서다.


촌동네 사는 친구가 저그 동네 지인에게

부탁하여 상등급은 안되는 송이와 지나치게

달렸다. 꽐라 1분전 ᆢ하마터면

차 키를 꼿을뻔 했다.


술이 술을 부르고 친구들이

친구들 불렀다.


정확한 가격은 물어보기

민망하고 ᆢ대충 풍작이고

많이 내렸다더라.


전에는 송이도 가끔 선물로 들어오고

어머니 친구 아들이 멀쩡한 시청 공무원

떼려지고 국유재산인가 불하(입찰)받아

송이 산을 키우면서 등외 송이는

가끔 얻어먹었다.


송화고란 버섯도 있다.

송이보다 못하고 새송이보다는

맛이 좋다.


하동 벗꽃 10리길 갔다 쌍계사 내려오는

길 플리마켓의 파머에게 몇 팩

사왔는데 송이보다 질이 떨어졌지만

새송이보다는 좋았다. 드셔보시길.


어제의 지나친 음주는 오늘의

해장국 메뉴부터 고민하게 만든다!




추천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675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10246 11 02-12
9674 소소한행복 44 1 16:24
9673
댓글3
소소한행복 198 1 14:37
9672 타불라라사 215 1 10:30
9671 청심 313 13 10-04
9670
억새 댓글4
타불라라사 475 3 10-04
9669 나빵썸녀패닝 328 15 10-04
9668 더더로우 548 12 10-04
9667
졸려~~ 댓글3
보이는사랑 175 8 10-04
9666
물론 댓글10
소소한행복 363 6 10-04
9665 보이는사랑 209 6 10-04
9664 보이는사랑 196 5 10-04
9663 노을 311 15 10-04
9662 보이는사랑 156 6 10-04
9661 보이는사랑 342 9 10-04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322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