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님과 악동분들에게 .....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달빛님과 악동분들에게 .....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낭만 댓글 0건 조회 253회 작성일 19-08-14 11:26

본문

달빛님과 악동분들에게..


달빛님이 글을 지웠군요.

왜 들 그러시는지 ?


저도 달빛님에게 ..

이유도 불분명한 지적의 글로 ..

심 할 정도는 아니지만, 마음이 상 한 적 있는 사람입니다.


그의 글을 읽으면, 너무 난해해서 이해가 안 될 때가 많았습니다.

특히, 모든 분들에게 하대식의 반 말 투의 글에는 거부감도 들었습니다.

타인에 대한 타박의 글도..


그러나 시간이 흐르면서 느낀 것은..

그 만의 고유 색이면서..그 만의 컨셉이라는 걸 느꼈습니다.



물론, 그 와 안좋았던 시간이 돌이켜지기를 바라지는 않습니다.
바람이라면...내 이성과 감성이 순간순간을 ..

충분히 대응할 수 있는 속도로 흘러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너무 사치스러운 바람인가요 ?

아니더군요..


요 근래 들어서 그의 달라진 모습(댓글)을 보았습니다.

저에게 예의를 차려서 기분이 좋다는 건 아닙니다.


저 또 한 달빛님에게 속이 좁았습니다.

게시판이라는 공간에서 그 와 함께 시간을 공유하다가

우리 모두 언젠가는 이 곳을 떠나갈 사람들에게 좀 더 마음을 열지 못했었다는 것..

 

그 마음은 언제나 흘러가는 시간을 따라잡지 못하였는데..

그것은 지금도 마찬가지 입니다....아쉬운 마음입니다.


그의 색이 마음에 안 들더라도...

그 도 누군가에게는 소중한 사람입니다.


그 색이 마음에 안들면..

그의 그림을 안 보면 되는 건 아닌지... ?


너무 심한 상처를 주는 댓글은 ..

삼가 하셨음 하는 바람입니다. 

추천4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982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3624 8 02-12
1981 타불라라사 72 0 19:14
1980
철도 없이 댓글1
손님 74 2 19:05
1979
커피샵 댓글28
손님 314 7 17:29
1978
야들아? 댓글30
대부귀 344 4 17:28
1977 손님 302 5 17:09
1976 사면춘풍 549 7 14:22
1975
오늘은야 댓글13
대부귀 258 6 13:32
1974
밤새서야 댓글34
대부귀 384 6 12:55
1973 허스키 330 7 12:27
1972 손님 581 11 12:27
1971 분홍 349 3 11:19
1970
송년회 후기 댓글17
아지매 450 13 10:59
1969
사랑합시다 댓글18
사면춘풍 644 11 09:15
1968
댓글4
대부귀 274 1 12-08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147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