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록도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소록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핫백수 댓글 23건 조회 839회 작성일 19-10-20 13:35

본문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4957_5249.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4971_7123.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4984_2689.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4995_9851.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013_7411.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030_4927.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053_7132.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102_0158.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113_1927.jpg


a61f46988becbd13991412d2835951b6_1571545143_226.jpg

 


소록도에 다녀왔다.



추천11

댓글목록

best 청화 작성일

몇해전에 다녀왔는데 섬은 아름다운데 이상하리만치
사람이 안보이더군요
선입견 때문인지 녹동에서 건너다 보면  안개속에 멈춰있는 섬처럼
암울한 느낌이었는데
막상 가보니 아름답고 바다도 좋았던 기억입니다
예전의 잔해가 들여다보기도 민망하고
짠한 마음이 드는 곳이었습니다

좋아요 1
best 손톱달 작성일

너무 잘가꿔진 조경이 오히려 섬안의 슬픈 역사를
대변하는듯해 그저 아름답게만 느껴지진 않네요ㅠ

지는 낮에 구절초 공원 갔다왔어요
너무 걸었더니 알통 아프네오ㅋ

좋아요 1
best 익명의 눈팅이26 작성일

한하운의 시 한 수 쯤 넣어주셨으면
더 맘이 찡 할 거 같아요

좋아요 1
best 돌이끼 작성일

영상과 사진
잘 보고 갑니다.
한센병 환자들의
아픈 역사에
눈물이 나네요.

좋아요 1
best vivace 작성일

일제의 만행은 아픈이들에게도
어김없이 저질러졌군요.

허긴...문둥병이란 편견으로
어른부터 아이까지 서슴없이 돌을 던지던 때...
그들은 무너진 얼굴보다 더 처참하게
무너진 가슴을 움켜지고 그곳으로 찾아들었겠죠.

소록도 하면..저는 두 인물상이 떠오릅니다.
영상에도 보여진 푸른눈의 날개없는 천사이신 두 수녀님과
아버지의 대권에 걸림돌을 무마하고저
군복무기간을 대체하고자 사회봉사라는 명목으로
소록도를 찾아간 어떤이

봉사가 스스로 우러남과 보여지기식의 간극이 얼마나  큰지를
우리는 간혹 깨닫지 못하고 자기만족을 하더군요.

좋아요 1
vivace 작성일

일제의 만행은 아픈이들에게도
어김없이 저질러졌군요.

허긴...문둥병이란 편견으로
어른부터 아이까지 서슴없이 돌을 던지던 때...
그들은 무너진 얼굴보다 더 처참하게
무너진 가슴을 움켜지고 그곳으로 찾아들었겠죠.

소록도 하면..저는 두 인물상이 떠오릅니다.
영상에도 보여진 푸른눈의 날개없는 천사이신 두 수녀님과
아버지의 대권에 걸림돌을 무마하고저
군복무기간을 대체하고자 사회봉사라는 명목으로
소록도를 찾아간 어떤이

봉사가 스스로 우러남과 보여지기식의 간극이 얼마나  큰지를
우리는 간혹 깨닫지 못하고 자기만족을 하더군요.

좋아요 1
핫백수 작성일

생각 없이 살아가는 것이 얼마나 큰 죄악인지...
깨닫지 못하고 분노의 대상을 잘못 찾아 표출하는 사람들
한마디로 엉망 진창인 세상이죠.
그럼에도 먹방은 10년 넘게 대세고,
맛집은 미어 터지고...ㅋㅋ

좋아요 0
너먼저 작성일

알고 행하지 못하는 비겁죄보단 생각이 음는게 좀 덜한가 싶기도하고.  현댄 극한이기주의에 수렴하는건가 싶기도.

좋아요 0
돌이끼 작성일

영상과 사진
잘 보고 갑니다.
한센병 환자들의
아픈 역사에
눈물이 나네요.

좋아요 1
핫백수 작성일

앞으로는 제발 억울한 사람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26 작성일

한하운의 시 한 수 쯤 넣어주셨으면
더 맘이 찡 할 거 같아요

좋아요 1
핫백수 작성일

네...
잊지 않아야겠습니다.

좋아요 0
손톱달 작성일

너무 잘가꿔진 조경이 오히려 섬안의 슬픈 역사를
대변하는듯해 그저 아름답게만 느껴지진 않네요ㅠ

지는 낮에 구절초 공원 갔다왔어요
너무 걸었더니 알통 아프네오ㅋ

좋아요 1
핫백수 작성일

아..구절초...나도 가려고 마음 먹었었는디...ㅋ

거의 십년만에 참 많이 걸었던 하루였네요.
조금씩 걸을수 있다는 희망이 보여서...
피곤한 가운데도 기분은 좋드만요. ㅋ

좋아요 0
청화 작성일

몇해전에 다녀왔는데 섬은 아름다운데 이상하리만치
사람이 안보이더군요
선입견 때문인지 녹동에서 건너다 보면  안개속에 멈춰있는 섬처럼
암울한 느낌이었는데
막상 가보니 아름답고 바다도 좋았던 기억입니다
예전의 잔해가 들여다보기도 민망하고
짠한 마음이 드는 곳이었습니다

좋아요 1
핫백수 작성일

공원이 참 아릅답게 가꾸어져 있는데...강제노동으로 만들어진 뼈아픈  과거가 그늘처럼 드리위져 있는 느낌이었습니다.
엄숙함과 진지함이 따뜻함으로 전해 지더군요.

좋아요 0
라니아 작성일

소록도 옆에 녹도도 좋다고 하던데 가보지는 못했네요

좋아요 0
핫백수 작성일

소록도는 섬이었다가 다리가 놓여 지면서 지금은 섬은 아닌데요.
소록도 가는 길의 항구를 녹동이라 하는거 같은디요? ㅎ

좋아요 0
라니아 작성일

아, 그런가요?
예전에 소록도에서 봉사하시던 분이
소록도 옆에 녹도가 있다고 들은 거 같아서요
소록도는 작은 녹도라는 뜻이구요

좋아요 0
핫백수 작성일

그말이 맞는거도 같네요. ㅎㅎ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7 작성일

와우
사진 끝내줍니더!

좋아요 0
핫백수 작성일

날씨가 워낙 좋았습니다.
요즘 날씨에는 그냥 아무거나 찍어도 좋은 그림이 되네요. ㅎ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1 작성일

누구랑?

좋아요 0
핫백수 작성일

친구랑....ㅋ

좋아요 0
Total 2,041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익명 3373 7 02-12
2040
애술 활동 댓글1
핫백수 23 2 15:06
2039
뵙고싶어요 댓글14
파스 171 6 14:49
2038
병태와 마님 댓글15
레니봉 150 7 14:41
2037 밍키 525 11 13:09
2036
물회 댓글14
사면춘풍 302 9 12:54
2035
공꼬 댓글20
손님 410 11 12:16
2034
나는 댓글4
bibi 382 1 07:35
2033
스루메 댓글13
신비 414 5 11-17
2032
맛집의 고독 댓글16
타불라라사 396 5 11-17
2031 나난난나 365 2 11-17
2030
이발 댓글9
사면춘풍 305 5 11-17
2029
골룸 댓글18
나난난나 422 3 11-17
2028 bibi 451 3 11-17
2027 bibi 229 1 11-17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137명 현재 사랑방 접속자 수 : 0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