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표정 > 훈훈한 미담

본문 바로가기

훈훈한 미담 인기 게시글

훈훈한 미담

여자의 표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빠다빵 댓글 24건 조회 1,174회 작성일 19-04-23 21:18

본문

20 대 초반에 어떤 영화를 보러 갔었다

베드신이 많은 영화였는데

그런 장면에서의 여배우 표정이 좀  의아하다는 생각을 했었다

뭐 남자 표정은 카메라에 잘 안잡아 주니깐 그건 모르겠다


저거.. 남자를 사랑해서... 좋아서 하는 건데

그리 행복해 보이지도 즐거워 보이지도 않았다

외려 괴롭고 힘들어 하는 표정에서 의문이 생긴 것이다


이전에 본 영화들에서 이미 익숙해져 있는 장면들이라

원래 저럴거다는 생각은 했지만 그날 문득 그런 의문이 들었다


저렇게 힘들고 괴로우면  하질 말지

왜 저렇게 사서 고생을 하나

뭐 그래도 좋으니까 하는 거겠지만

근데 표정이 왜 저래


지금 돌이켜 보면 말도 안되는 얘기지만

그 때는 나름 진지하게 고민했었다


여러 친구들한테  물어봤지만

한결같이 미친놈 취급을 당했다

원래 그런 건데 뭐 어쩌라는 건지 모르겠다는 식의 ...


마지막으로 한 선배한테 질문을 했다

여지들 표정이 왜 저렇느냐고...

즉각 답을 해줬다


- 야 임마 너 귀 후비면 좋냐 안좋냐?

- 좋죠

- 그럼 너 귀 파면서 표정이 어떠냐? 좋아서 웃냐?

- 아뇨 진지하고 조심스럽죠

- 거봐 임마

- 아~~ 그래요? ㅎㅎㅎㅎ


나 진짜 좀 바보 아니었었나 모르겠다

지금이야....ㅋㅋ




추천7

댓글목록

best 베라 작성일

그냥 지나가는 게 나았을걸 그랬네요 빠다님...
왠지 아직까지도 성적인 내용에 대해서
마음 편하게 웃기에는 좀 부끄럽고 그런 마음에
안웃겨~ 라고 말하는
정신연령 낮은 어린 아가씨의 마음이랄까요
빵님의 글에 딴지 걸 생각은 없었습니다...
여기 안온다 하면서도 자꾸 와서 분란을 일으키네요
요즘 몸이 힘들어서 자주 오고 싶어도 좀 덜 오긴 합니다.
이제 더 힘들어지면... 오고 싶어도 못 오는 날이 오겠죠
그때까지만 저를 간혹 보시더라도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립니다.
편한 저녁 되세요.

좋아요 1
됐거든 작성일

귀 후비면서 뭔 표정을 짓나??

좋아요 0
초로미 작성일

대체 훈훈한 미담은 어디어디?ㅋㅋ

걍 웃고 갑니다~~

생각하니 자꾸 웃음나네요...ㅎ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이렇게
같이 함 웃어보고
그러는 게
훈훈하다는 거죠
훈훈해요~~
 ♡*♡

좋아요 0
똘이 작성일

부산에 사신다는 그분 맞나요ᆢ

좋아요 0
람슈탄 작성일

음 그니까 음
남자의 표정도 여자랑 비스무리하지않을까 싶은데
그게 참 말로 하기가 ㅡ,
히튼 남자도 좋아서 막 웃지 않았던 거 같아요
쓰다보니 제가 웃고 있네요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그...남자 표정  얘기는
안쓸려고요
남녀간에 좀 차이가
있긴한데...
저도 막 웃음이 나오네요

좋아요 0
오늘 작성일

카테고리가 훈훈한 미담 ㅎㅎㅎㅎ
난 왜 이런게 웃긴지 ㅎㅎㅎㅎ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글 써서 복사한 거 들고
어느 방에  붙여넣기할까 기웃거리다가
에라 모르겠다... 여기 택했어요

훈훈하지 않나요?

좋아요 0
이유있는참견 작성일

네... 빵님 고맙습니다^^
뭘까 하고... 다음검색해봤는데
비밀이었나봐요.. 안알려주는거 있죠?
--다음:실망이에요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앗 죄송
스펠링 실수
cryptomnesia

좋아요 0
이유있는참견 작성일

ㅎㅎ 괜찮습니다. 신고는 안할께요~~

좋아요 0
베라 작성일

아까는 괜한 잘못에 오해를 푸는 와중이라
원글자에게 질문도, 따로 검색도 못했었는데
저도 덕분에 배우고 갑니다.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예 간단한 현상같아 보이지만
실은 연구가 거의 안되어있다고 알고 있어요
예전에 접했던 거라 저도 거의 모르는 분야고요

이런 경우 혹시 보셨는지요?

좋아요 0
이유있는참견 작성일

음.......
빵님~~
보고 싶었습니다.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마음이 편해졌습니다~

좋아요 0
익명의 눈팅이1 작성일

삭제된 댓글 입니다

빠다빵 작성일

그래요? 

거기서 보고 얘기한 거 아닙니다

님이 말씀하시는 거는
아마도 귀 후비면 시원하다는 거
그 부분일 거예요

좋아요 0
베라 작성일

삭제된 댓글 입니다

빠다빵 작성일

아뇨 지우지 않으셔도 됩니다
웬만하면 저는 제가 쓴 글 삭제 안합니다
좀 신중해질려고요

그리고 표절 아닙니다
Cryptomnesia 라고 있는데
그것도 아닙니다
사실 좀 불쾌하지만
그냥 넘어가겠습니다

좋아요 0
베라 작성일

그냥 지나가는 게 나았을걸 그랬네요 빠다님...
왠지 아직까지도 성적인 내용에 대해서
마음 편하게 웃기에는 좀 부끄럽고 그런 마음에
안웃겨~ 라고 말하는
정신연령 낮은 어린 아가씨의 마음이랄까요
빵님의 글에 딴지 걸 생각은 없었습니다...
여기 안온다 하면서도 자꾸 와서 분란을 일으키네요
요즘 몸이 힘들어서 자주 오고 싶어도 좀 덜 오긴 합니다.
이제 더 힘들어지면... 오고 싶어도 못 오는 날이 오겠죠
그때까지만 저를 간혹 보시더라도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립니다.
편한 저녁 되세요.

좋아요 1
빠다빵 작성일

예 알겠습니다
편하게 주무세요 ~

좋아요 0
이유있는참견 작성일

진짜 궁금해서 여쭤보는건데요...
Chryptomnesia ---의미가 궁금합니다 -.-;;

좋아요 0
빠다빵 작성일

어떤 사람이 10 년(ㅋ)을 연구해서 논문을 발표했는데 알고보니  그 아이디어는 벌써 20 년 전에 누가 발표했었던 것
이 사람 자기 책을 뒤져보니 그 부분에 밑줄까지 그어가며 읽었던 사실

즉 남의 아이디어가 마치 자기 것인냥 기억되어 있었던 거죠
간단히 정의 하면  어떤 이야기나 아이디어가 그 주체와 분리되어 기억되는 현상입니다

누가 어떤 얘기를 했다  이렇게 기억하는 게 정상인데그 두 가지(누가, 이야기)가 분리되어버린 현상

crypt 는 암호
mnemonic 기억
ia 는 병이라는 뜻의 접미어

좋아요 0
Total 23건 1 페이지
훈훈한 미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3 돌이끼 388 4 08-17
열람중
여자의 표정 댓글24
빠다빵 1175 7 04-23
21
선물 댓글2
익명 450 0 02-02
20 익명 359 2 02-01
19 익명 392 0 01-30
18 익명 575 0 01-27
17
선물 댓글3
익명 327 1 01-19
16 익명 343 3 01-19
15 익명 310 2 01-19
14 익명 281 0 01-17
13 익명 327 0 01-16
12 익명 239 1 01-16
11 익명 330 0 01-15
10 익명 436 1 01-15
9 익명 180 0 01-15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31명 현재 사랑방 접속자 수 : 0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