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예후 안좋다 > 훈훈한 미담

본문 바로가기

훈훈한 미담 인기 게시글

훈훈한 미담

엄마 예후 안좋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억은상실이다 댓글 13건 조회 327회 작성일 20-09-15 16:24

본문

엄마가 많이 안좋은 모양이다


이번주 주말 정도 가보려고 하는데


넘 늦은 건 아닐까?


불안하다



엄마가 나보다도 더 오래 살 줄만 알았다


나이 90넘어 수가 안좋으묘


두번째 입원을 마치고 오늘 퇴원하시나 보다


엄마 


조금만 기다려줘


얼렁 갈께


지난번 엄마가 굴비 먹고 싶다고 해서


사가지고 가려다가 못갔는데 후회된다


그때 좀 갔어야 했다


이제 언젠가 준비 해야 할 듯


근데


난 아직 준비가 전혀 되어있질 않다


엄마


조금만 더 오래 살으


내가 잘 할께


미안해


엄마 


둘째딸


올립니다


& ( 난 그저 엄마가 건강하게만 오래 내 곁 있을 줄만 알았다 



추천4

댓글목록

은영 작성일

친정어머니 아프셔서 마음이 많이 불편하시겠네요
연세가 많으시네요
사시는날까지 건강하시면 좋으련만..

좋아요 0
엄마사랑해요 작성일

네 고맙습니다
건강하셨어요
노화라네요
자연적인현상요
불가피
무어로도 생성할수 없는
너무
고맙습니다
건강하세요
드림

좋아요 0
강나루 작성일

90 넘으셧어요?
사시는날 까지
눕지 말고 정정 하시다가 .....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91
여지껏 건강요
올 초 한번 아팠다가
재발요
노화요
감사드립니다
사람들 장수하신.,

좋아요 0
콩바비 작성일

코로나 때문에
병원이나 요양원
방문도 어렵죠..

퇴원하시거든 어여
가 보세요!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일단 고비 넘겼다고 하니까 토욜 가보려고요 몸 괜찮으신지요

좋아요 0
콩바비 작성일

댓글을 여전히 안 읽으시네요.
전 아프지 않아요!.

아프다고 한 적 없어요.
제가 하지 않은 말이므로
수정해 드려요. :-)

어머니 일로
걱정되시겠어요

좋아요 0
강나루 작성일

ㅋㅋㅋ
제가 게보린 드린다 햇드니만 ㅎㅎ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그러게요 몰랐네요 ㅠㅠ 미안하구만유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아 네 제가 잘못 알았네요

죄송요
전 그것도 모르고
미안요
알겠습니다
고마워요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아마도 언니랑 여동생 다녀갔을 검다 아들 엄마 혼자 못간다고 토욜 같이 가기로 했으요 몸은 좀 어떤가요?

좋아요 0
콩바비 작성일

잘 다녀오세요^^

좋아요 0
기억은상실이다 작성일

감사합니다 ^^~

좋아요 0
Total 421건 1 페이지
훈훈한 미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421
어제 바람 댓글7
콩바비 301 6 09-21
420
작은 사람 댓글15
콩바비 646 9 09-17
419 강나루 271 5 09-16
열람중 기억은상실이다 328 4 09-15
417
모자 댓글4
기억은상실이다 208 2 09-14
416
너의 의미 댓글6
기억은상실이다 161 2 09-14
415
치과 댓글9
기억은상실이다 255 0 09-14
414
상추씨 댓글29
콩바비 428 7 09-13
413
여기 댓글35
콩바비 449 4 09-13
412
라브레러 댓글33
콩바비 479 5 09-12
411 콩바비 452 5 09-12
410 콩바비 530 6 09-12
409
토요일 댓글16
콩바비 249 4 09-12
408
떡이 댓글13
기억은상실이다 224 3 09-11
407 기억은상실이다 225 2 09-11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현재 접속자 수 : 201명

Copyright © 미즈위드 All rights reserved.